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
HOME < 예방접종 < 백신뉴스

 

韓 113만명 맞은 얀센 새 부작용 "男 길랭-바레 증후군 우려"

작성자:     작성일시: 작성일2021-07-14 08:34:46    조회: 145회    댓글: 0

미국 식품의약국(FDA)은 12일(현지시간) 얀센이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백신에 대해 드물지만 심각한 자가면역 질환 관련성을 경고했다. 문제가 된 부작용은 면역체계가 신경을 공격하는 길랭-바레 증후군이다. FDA는 성명에서 95명은 상태가 심각해 입원했으며, 그중 1명은 숨졌다고 밝혔다.

2021.07.13. 중앙일보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안예모 사이트맵

안예모 사이트맵